껍데기만 타다가 꺼져버리는 것처럼 어…

껍데기만 타다가 꺼져버리는 것처럼 어설픈 젊음을 보내고 싶진 않아.
비록 한 순간일 지언정 눈부실 정도로 새 빨갛게 타오르는 거야. 그러다가 결국엔 하얀 잿가루만 남게 되겠지. 미련없이 불태웠을 때 남는 건 새햐얀 잿가루 뿐이야. 그래 최후의 순간까지 다 불태워 버리겠어.아무런 후회도 없이 말이야. – 내일의 조

첫줄 애니 명작 추스타그램
만화 조 내일의조
감성 추억 복싱 희망 하얗게불태웠어 명대사 삶 사진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